요약
소정의 근무시간을 초과하여 근로하였을 경우, 초과 근무시간과 근무내용을 기재하도록 만든 서식.
내용
잔업은 ‘시간외 근무’라고도 하며 근로기준법에서 정하는 1일 8시간, 1주 40시간의 근로시간, 또는 근로계약이나 단체협약에서 정하는 소정의 근로시간을 넘어서 임금근로에 종사하는 것을 말한다.
소정의 근무시간을 초과하여 근무에 종사할 경우, 시간당 임금에 일정의 할증된 수당을 지급하게 되는데, 시간에 따라 임금이 달라지기 때문에 이를 정확하게 하기 위하여 잔업일지를 작성하게 된다.

잔업일보는 임금산정과 통계에 중요한 기초가 되는 서식이다.
특히 생산현장 같은 곳에서는 잔업근무를 통한 효율성을 파악하기 위해 생산에 기여한 정도 즉, 가공내용과 차에 적재한 용량 등 성과에 관해 체크할 필요가 있다.